Mrs.Cold

유난히 까칠하고 공격적인 성향을 지니고 있는 사람이 있다. 어렸을 땐 그런 사람을 만나면 단순히 성격이 못됐다고 생각해 피하거나 맞받아 싸우거나 했었다. 하지만 언젠가부터 그런 성향을 가진 사람들은 모두가 나름대로의 이유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목도리 도마뱀은 누군가로부터 위협을 받으면 목에 달린 주름 장식을 우산처럼 펼치고 있는 힘껏 입을 벌려 자신을 최대한 무서워 보이도록 만든다. 사람도 마찬가지다.

Didn't know you had it in you to be hurt at all.

하지만 사나운 가면속에 두려움을 가린 채 살아가는 것은 쓸쓸하고 외로운 일이다.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SSG카드 연회비 100% 페이백, 쓱카드 발급  (36) 2017.08.31
오늘같이 이런 창밖이 좋아  (0) 2017.08.15
Mrs.Cold  (0) 2017.08.07
마침표  (0) 2017.08.02
여름날의 단상  (0) 2017.07.31
以備待時  (0) 2017.07.12
by 정미나 2017.08.07 2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