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하숙


하루에 수십 키로를 걸어도 행복할 수 있는 것은

머리 위에 맑은 하늘이 있고

눈 앞에 멋진 풍경이 있기 때문이다.

다리가 아프고 숨이 차다가도 순식간에 황홀경에 빠지고

한동안 오염된 마음을 깨끗하게 비울 수 있는 시간.

나도 죽기 전에 순례길을 꼭 걸어보고 싶다.





by 정미나 2019.05.22 21:59
| 1 2 3 4 5 6 7 8 9 ··· 80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