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이 부네요 - 박효신, 박성연

 

긴 꿈을 꾼 것 같습니다.

 그런데 모르겠습니다.

 젊은 내가 늙은 꿈을 꾸는건지

 늙은 내가 젊은 꿈을 꾸는건지... 



 저는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습니다.

 

 나의 인생이 불행했다고 생각했습니다. 

 억울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지금 생각해보니 

 당신과 행복했던 기억부터 불행했던 기억까지 
 
 그 모든 기억으로 지금까지 

 버티고 있었던 거였습니다.

 그 기억이 없어질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면

 더 무섭습니다.

 

 - <눈이 부시게> 중에서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페인 하숙  (0) 2019.05.22
SQLP 합격증, 국가공인 자격증, SQL 전문가, 유효기간!?  (0) 2019.04.25
바람이 부네요 - 박효신, 박성연  (0) 2019.04.23
SQLP 32회 합격 후기, 2년만에, 3전4기  (0) 2019.04.16
기다림  (0) 2019.04.14
4월 16일  (0) 2019.02.20
by 정미나 2019.04.23 00:50